직장인 10명중 2명 “여름휴가 계획 없다”

20

올여름 휴가 계획이 있는 직장인이 지난해와 비교해 3분의 2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.

인크루트 제공

취업포털 인크루트는 6월18일 직장인 866명을 대상으로 ‘올해 여름 휴가 계획’에 대해 조사한 결과, 휴가 계획이 있다는 직장인은 26.8%라고 발표했다. 2019년 조사 때 여름휴가 계획(78.2%)과 비교해 3분의 2 감소한 수치다. 54.5%는 ‘일정 및 계획을 고려 중’이라고 응답했다. 18.7%는 ‘일정 및 계획이 전혀 없다’고 했다. 

상당수 직장인이 올 여름휴가를 포기한 이유는 ‘코로나19’를 걱정해서다. 휴가 계획이 없는 이유 1위는 ‘코로나로 외부활동에 제약이 따를 것 같아서’(60.7%)였다. 이어 ‘비용부담’(14%), ‘연차(휴가 일수) 부족’(9.3%), ‘일정부담’(8%) 순이었다.  

‘국내 여행’(27.3%)이 올해 희망하는 여름휴가 1위에 꼽혔다. 예상 여행지로는 강원도(26.8%)와 제주도(22.3%)가 1·2위였고, 경상도(15.1%), 전라도(11.0%)가 뒤를 이었다.

호텔에서 즐기는 바캉스를 뜻하는 ‘호캉스’가 20.3%로 올해 희망하는 여름휴가 2위였다. 3위는 외출 없이 실내에서 지내는 ‘집콕’(17.1%)이었다. 이 밖에 ‘독서’(4.7%), ‘학업·자기 계발’(4.5%), ‘자녀 돌봄'(2.6%)이라고 응답했다. 작년 여름휴가 계획 2위에 꼽힌 ‘해외여행’(26.2%)은 올해 8.7%로 줄었다. 

올여름 직장인 예상 휴가 시기는 ‘8월 2주 차’(8/3-9)가 16.7%, ‘7월 5주 차’(7/27-8/2)가 15.1%였다.

글 CCBB 김하늘 인턴

img-jobsn

LEAVE A REPLY

Please enter your comment!
Please enter your name here